MY MENU
제목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콘퍼런스 (11)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5.20
첨부파일0
조회수
173
내용
최중경 "동반성장, 혁명적 발상으로 될 수 없어"
최종입력시간 : 2011-06-28 07:09:02



"동반성장이 정치적 구호에 그치거나 정치적 입지를 강화하기 위한 수단으로 전락해선 안된다."

최중경 지식경제부 장관은 27일 서울 명동 포스트타워에서 한국경영학회와 중소기업학회 주최로 열린 '대 · 중소기업 동반성장 콘퍼런스'축사에서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동반성장은 짧은 시간에 확 바꾸겠다는 혁명적인 발상으로는 될 수 없다"고 이같이 밝혔다.

최중경 장관은 "새로운 이념이나 이론을 개발하는 게 중요한 것이 아니라 실천이 중요하다"며 "어떻게 실천할 수 있느냐는 방법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정운찬 동반성장위원장이 제시한 초과이익공유제는 실천 가능성이 없다는 점을 간접 비판한 대목으로 해석된다.

최 장관은 "동반성장이 중·장기적으로 탄탄한 기반 위에서 추진되려면 경제·경영학적 이론에 입각해 바람직한 모델을 제시하는 학계의 역할이 절실하다"며 "동반성장이 정부 정책을 넘어 이론과 학문으로 뿌리내리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동반성장 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하반기에는 동반성장의 영역을 해외와 지방으로 확산시키는 동반성장 글로컬라이즈(glocalize)전략을 집중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지경부는 이를 위해 내달 기업과 관련 기관 100여곳이 참여하는 '해외 동반진출 포럼'을 발족시켜 대 · 중소기업의 해외 동반진출 활성화를 위한 전략을 마련키로 했다.

또한 동반성장의 지방 확산을 위해 '지역 동반성장 추진 협의회'를 발족하고,기계산업 동반성장 진흥재단과 LED동반성장포럼 등 산업별 동반 성장 협의체도 하반기에 설립키로 했다.

설경진 기자(skj78@etoday.co.kr)

URL 복사

아래의 URL을 전체 선택하여 복사하세요.

게시물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